본문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통합검색

추천관광

중구에서 추천하는 명소 곳곳을 둘러보세요

관광특구

명동·남대문·북창동·다동·무교동 관광특구는
외국인이 가장 많이 찾는 서울의 대표적 문화공간입니다.
관광특구
특구지정
  • 2000.03.30 지정 [문화관광부 고시 200000-2호로 지정 · 고시
  • 2012.12.27 확대지정 [서울시 고시 2012-363호]
위치
  • 명동 : 4호선 명동력, 2호선 을지로입구역
  • 남대문 : 4호선 회현역, 2호선 을지로입구역
  • 북창동 : 1,2호선 시청역
  • 다동 ·무교동 : 1,2호선 시청역, 2호선 을지로입구역
명동
명동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상업·금융 중심지이며, 쇼핑과 문화, 예술관, 패션의 1번지이다. 롯데백화점, 롯데영프라자, 명동엠플라자 등 고급 명품에서부터 작은 소품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쇼핑을 즐길 수 있다.
남대문시장
남대문시장
600년 역사를 자랑하는 대한민국 최고의 재래시장이다. 각종 섬유 피혁제품, 일용잡화, 주방용품, 민속공예, 토산물, 액서서리, 수입상품, 식품, 농수산물 등 일상 생활용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북창동
북창동
한국전통 음식점들이 밀집되어 있는 곳으로, ‘한국의 맛'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다동·무교동
다동·무교동
지난 2012.12.27일 관광특구(확대) 지정되었으며, 관광생태명소인 청계천이 있고 인근지역에서 펼져지는 다양한 축제와 행사를 즐기고 다동·무교동 음식거리에서 낙지·등갈비·골뱅이 등을 맛볼 수 있다.

관광특구로 지정된 곳은 명동에 있는 세종호텔옆 도로(삼일대로)에서부터 시작해 퇴계로길을 따라 신세계 백화점을 지나 남대문시장, 프라자호텔, 시청앞, 청계광장, 광통교, 장교빌딩에서 다시세종호텔까지의 도로내에 있는 872,809.2㎡(26만4천25평) 이곳은 수도서울의 중심지로서 지명도가 매우 높고 교통이 편리하며 외국인들이 많이 찾는 지역으로 관광특구로서의 기반여건이 상당히 좋을뿐 아니라 제반여건이 충족되어 있는 관광쇼핑의 명소지역이다.
남대문 시장지역은 우리나라 최고 · 최대의 재래시장 관광 및 쇼핑지역으로 이미 국내외적으로 널리 알려 져 있는 곳이고, 명동지역은 서울의 최대 중심지역으로서 전통적으로 가장 중심가라는 고유의 이미지를 가 지고 있으며, 사업상의 이유만으로도 외국인이 많이 찾는 지역이다. 또한, 중심거리의 주변에 형성된 상가들을 중심으로 최첨단 하이패션 및 고급쇼핑, 문화공간지역으로 자리잡고 있다. 1일 유동인구가 평일 150만명에서 주말 200만명으로 의류 · 제화등 패션매장을 비롯하여 다양한 맛집과 은행 · 증권회사가 자리하고 있어 경제기능 밀집지역이기도 하다. 북창동지역은 롯데호텔을 중심으로 하는 고급 숙박시설들과 각종 음식 및 서비스, 위락 등을 제공하는 업체들이 자리잡고 있는 곳이다.다동ㆍ무교동 지역은 대형빌딩으로 둘러싸여있는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낙지, 등갈비, 골뱅이 음식거리가 위치하고 있다.
인근 관광시설 및 문화공간
  • 숭례문 · 덕수궁 · 환구단 · 舊러시아공사관 등 각종 문화재와 고궁
  • 정동극장 · 호암아트홀 · 국립극장 등 첨단시설의 대규모 공연장
  • 롯데호텔, 프라자호텔, 조선호텔 최고급 호텔 소재
  • 롯데, 신세계, 대규모 백화점과 남대문시장 등 대표적 재래시장, 면세점,
TOP